홈 > 전문가분석 > 시황정보
전문가분석 > 시황정보 2019.02.10 21:57 / 코인리더스

BTC 3,700달러 돌파 시도·LTC 전망 긍정적

세계 1위 암호화폐인 비트코인(BTC)은 전날(9일) 9% 급등하며 장중 한때 3,711달러(비트스탬프 거래소 기준)까지 치솟았고, 하루 거래량도 50억 달러에서 78억 달러로 급증하는 등 변동성을 되찾았다. 다만 현재는 3,600달러 중반대에서 등락을 보이며 다소 안정적인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 해외 암호화폐 시황중계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10일(한국시간) 오후 9시 50분 현재 기준 글로벌 비트코인 가격은 3,655달러에 거래 중이다. 
 
현재 차트상 비트코인은 3,550~3,600달러의 단기 지지선을 구축하고, 50일 이동평균선인 3,650달러의 핵심 레벨에 직면해 있다. 만약 3,650달러를 돌파하면 3,700달러, 3,800달러, 3,850달러의 더 높은 저항 수준을 다시 시험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주요 알트코인 중 바이낸스 코인(BNB), 메이커(MKR)는 3~6% 강세를 보이고 있는 반면 전날 급등장을 연출했던 라이트코인(LTC)은 하락세로 돌아섰다. 하지만 라이트코인에 대한 가격 전망은 밝은 편이다. 실제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비트코이니스트는 소속 애널리스트의 보고서를 인용해 "오는 8월 8일 라이트코인(LTC)의 채굴 보상이 반으로 줄어들 예정(179일 후)"이라며 "동시에 LTC에 프라이빗 거래 기능 등이 추가되면서 가격 상승을 가져올 것"이라고 전망했다.
 
투자심리는 다소 개선됐다. 암호화폐 데이터 제공 업체 알터너티브(Alternative)의 자체 추산, '공포·탐욕 지수'가 전날(37)보다 5포인트 오른 42를 기록했다. 투자자들의 공포 심리가 전날보다 소폭 개선 됐음을 의미한다.

[본 기사는 코인리더스와 콘텐츠 제휴를 통해 코이니스타에서 발췌 후 재구성한 것입니다.]
<코인리더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