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국내동향 > 블록체인
국내동향 > 블록체인 2019.09.05 12:00 / 시사매거진

블록체인 개발자들의 축제 ‘업비트 개발자 컨퍼런스(UDC2019)' 개막

불확실성 속 ‘긍정적 신호’ 다양.. 판도 변화 위해서는 ‘증명’과 ‘협업’ 중요
암호화폐 및 블록체인, AI, IoT 등과 협업해 하나의 거대한 오픈 소스 프로젝트가 되길 희망

[시사매거진=최지연 기자] 블록체인 개발자들의 축제 ‘업비트 개발자 컨퍼런스(Upbit Developer Conference 2019, 이하 UDC 2019)’가 4일 개최됐다. 두나무(대표 이석우)가 개최한 'UDC 2019'는 지난해 제주도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행사로, 그랜드 하얏트 인천에서 4일 부터 5일까지 양일 간 진행된다. 작년 컨퍼런스 주제인 ‘Proof of Developer(개발자 증명)’에 이어 올해는 ‘Proof of Services(서비스 증명)’을 슬로건으로 열리며 블록체인 기업 외에도 다양한 분야의 블록체인 실 사례들이 발표된다.

UDC 2019의 공식 행사는 두나무 설립자 겸 개발자 송치형 의장의 오프닝 환영사 및 ‘블록체인, 서비스 시대를 열다’라는 기조 연설로 시작됐다. 송 의장은 “더 많은 개발자, 더 많은 기획자, 더 많은 AI 전문가, 더 많은 IoT 전문가들이 모여 토론하고 협업해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 내야 한다”며,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이 오픈소스 프로젝트이듯이 암호화폐와 블록체인 역시 AI, IoT 등과 협업해 하나의 거대한 오픈소스 프로젝트가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매거진과 콘텐츠 제휴를 통해 코이니스타에서 기사 내용 중 일부를 발췌한 것입니다. 기사 전문은 해당 URL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