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국내동향 > ICO 정보
국내동향 > ICO 정보 2018.08.30 10:15 / 연합인포맥스

해외에서 길 찾는 네이버·카카오 블록체인…'ICO 규제에 발목'

국내 대표 IT 기업인 네이버와 카카오가 해외에서 블록체인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정부가 '공공성 있는 블록체인'만 강조하면서 암호화폐공개(ICO)는 철저히 막고 있어 기술력이 해외로 빠져나가고 있다는 지적이 제기된다.

네이버 자회사 ‘라인’은 최근 싱가포르에 암호화폐 거래소 ‘비트박스’를 설립했다. 자체 블록체인 플랫폼을 만들고 이를 활용하는 사용자에게 보상하기 위해 자체 통화를 인센티브로 제공하겠다는 의도다. 현재는 비트코인, 이더리움, 비트코인 캐시 등 30개 종의 가상화폐를 거래하고 있다.

카카오 역시 블록체인 플랫폼을 상용화하면 ICO를 추진할 계획이다. 하지만 국내에서는 ICO 자체가 아예 불가능하기 때문에 본사를 일본에 세웠다. 국내에는 삼성동에 사무실만 두고 있다.

네이버와 카카오뿐만 아니라 국내 블록체인 스타트업 업체까지도 해외로 눈을 돌리고 있다는 게 업계 관계자들의 전언이다.

이들이 가장 큰 걸림돌로 여기는 이슈는 ICO 문제다.

현재 정부는 ICO를 원천적으로 금지하고 있다. 가상화폐의 투기성이 문제가 된다는 것인데, 블록체인 자체가 블록을 쌓으면 그에 대한 보상 등으로 코인을 지급하는 개념이라는 점에서 '공공성 있는 블록체인'이라는 개념은 유인이 떨어진다.
 
한 블록체인 업계 관계자는 "가상화폐 발행을 하고자 하는 블록체인 회사의 결제 계좌를 국내 은행으로 지정하는 방법도 검토해볼 수 있다"며 "이렇게 하면 블록체인 회사의 해외 유출도 막고 국내 투자자도 보호할 수 있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연합인포맥스의 기사를 코이니스타에서 발췌 후 재구성하였습니다.]

▶ 코이니스타 관련 기사
‘카카오 사칭 ICO’ 들여다 보니…“완성도 높아, 스카우트해도 될 정도” - http://www.coinistar.com/?t=country&page=23&idx=75
라인, 1000만 달러 규모 토큰 벤처펀드 ‘언블락 벤처스’ 설립 - http://www.coinistar.com/?t=country&page=9&idx=299
라인 자체 암호화폐 ‘링크(LINK)’ 발행 - http://www.coinistar.com/?t=country&page=1&idx=461
보상형 블록체인 ‘리워드코인’, 브랜드 패밀리십 통한 경쟁력 확보 - http://www.coinistar.com/?t=country&page=1&idx=471
카카오, “그라운드X 2019년 초 메인넷 목표” - http://www.coinistar.com/?t=country&page=10&idx=257
카카오, 내달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 공개 - http://www.coinistar.com/?t=country&page=1&idx=499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