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국내동향 > 기타뉴스
국내동향 > 기타뉴스 2019.05.21 12:30 / 비트웹

JP모건의 비관적 예측이 틀린 이유

미국 최대의 금융기관인 JP모건은 비트코인을 좋아하지 않는다. 역사적으로 대표적인 암호화폐에 대해 비관적이어서 비트코인 가격이 치솟기 시작하자 무서운 경고로 신봉자들을 붕괴시키기로 결정한 바 있다.

올해 초 JP모건은 비트코인 약세론자들이 환호할 만한 이유를 댔다. 이 월스트리트 회사의 분석가들은 1월에 약 1,260달러의 비트코인 가격 목표치를 놓고 왈가왈부하고 있었다. 결론적으로 비트코인 보유자들은 암울한 겨울이 계속될 경우 더 많은 고통을 각오해야 한다고 경고했다.

그러나 비트코인의 인상적인 가격 상승은 분석가들로 하여금 이 디지털 통화가 현재 7,900달러 이상 거래되고 있기 때문에 그들의 말을 무시하게 만들었다. 그러나 JP모건은 현재의 비트코인 가격은 암호화폐의 시장가격이 그것의 내재가치를 앞지르고 있고 2017년의 거품붕괴 패턴을 연상시킨다고 말한다.

[본 기사는 비트웹과 콘텐츠 제휴를 통해 코이니스타에서 기사 내용 중 일부를 발췌한 것입니다. 기사 전문은 해당 URL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