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국내동향 > 기타뉴스
국내동향 > 기타뉴스 2019.05.20 12:00 / 비트웹

비트코인에 대한 소고(小顧)

올해 비트코인 가격이 갑자기 8,000달러까지 오른 것은 전 세계가 경기침체에 대한 두려움이 고조되고 있음을 반증하는 것이다.  미국 뱅크오브어메리카(BoA) 메릴린치의 수석 투자전략가인 마이클 허트넷(Michael Hartnett)에 따르면 흥미롭게도 세계 투자자들이 비트코인에 대해 불안정한 시기에 안전한 피난처 자산으로 보기 때문이 아니라 위험도가 높고 수익성이 높은 투자를 추구하기 때문이라고 말한다. 그는 2008년 이후 저금리 기조가 채권 수익률에 미치는 영향으로 투자자들이 이익에 굶주리게 하여 기업, 신흥시장, 암호화폐 전반에 걸쳐 글로벌한 투기성 거래에 빠뜨렸다고 주장한다.

[본 기사는 비트웹과 콘텐츠 제휴를 통해 코이니스타에서 기사 내용 중 일부를 발췌한 것입니다. 기사 전문은 해당 URL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