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최신뉴스
국내동향 > 기타뉴스 2019-03-15 / TokenPost

트론 CEO 저스틴 선, “비트코인, 사업 기회가 아닌 ‘기술’로 봐야”

트론 CEO 저스틴 선이 암호화폐에 대한 젊은 세대의 관심은 약세장에서도 변함이 없다고 밝혔다. 13일(현지시간) CNBC와의 인터뷰에서 저스틴 선은 워렌 버핏이 비트코인을 좋아하지 않아도 더 젊은 세대에게는 여전히 좋은 기회로...
국내동향 > 기타뉴스 2019-03-15 / TokenPost

토마스 리, “올해 비트코인 시장 회복될 것”

펀드스트랫 전문 분석가 토마스 리가 우호적인 거시경제 흐름으로 암호화폐 가치가 회복될 것을 전망했다. 14일(현지시간) CNBC 퓨처스나우 방송에서 토마스 리는 2019년 암호화폐 시장이 되살아날 것이라고 발언했다. 그는 글로벌...
국내동향 > 기타뉴스 2019-03-15 / TokenPost

IBM, 프랑스 전국 법원에 블록체인 도입한다

IBM이 구축한 하이퍼레저 블록체인이 프랑스 전국 상사 법원에 도입된다. 14일(현지시간) 코인데스크 보도에 따르면, IBM은 올해 상반기 프랑스 상사 법원 내 서기 업무에 블록체인 기술이 활용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상업˙기업...
국내동향 > 기타뉴스 2019-03-15 / TokenPost

삼성 SDS, 기업용 블록체인 플랫폼 ‘딜리버’ 공개

삼성SDS가 물류, 금융 분야의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디앱(DApp) 플랫폼을 공개했다. 삼성SDS는 14일 경기 판교 사옥에서 물류기업을 대상으로 한 첼로 컨퍼런스 2019 행사를 통해 이더리움 기반 블록체인 플랫폼 딜리버를 연내 상용화...
해외동향 > 기타뉴스 2019-03-15 / Bitcoin.com

사토시의 사전출시 비트코인 코드에 놀라운 발견이 있었다

암호화폐 지지자들은 이번 주 수면에 드러난 원조 비트코인 소스 코드의 오리지널 버전에 대해 토의를 했다. 사토시가 작성한 오래된 포럼 포스트와 메일 리스트에는 본격적인 런칭이 시작되었던 2009년 1월 3일 이전 소수의 사람에게 코드의 비공개 버전이 ...
국내동향 > 기타뉴스 2019-03-15 / 블록미디어

은행연합회, “벌집계좌 관련 은행에 공문 보낸 적 없다”

암호화폐 거래소 나인빗이 사용하고 있던 벌집계좌가 회수 요청됐다며 입출금이 일시 중단된다고 공지했다. 업계는 벌집계좌를 운영하는 거래소들에게 철퇴가 내려지는 것 아니냐며 불안해했지만 확인 결과 나인빗의 단독 주장인 것으로 밝혀졌다. 나인빗은 지난 13...
국내동향 > 기타뉴스 2019-03-15 / 블록미디어

국내 거래량 상위권 ‘채굴형 거래소’들…지속 가능할까

국내 채굴형 거래소들이 암호화폐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14일 오전 11시 30분 기준 거래소 순위 정보사이트 코인힐스에 따르면,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가운데 상위 5위 거래량 거래소들이 1위(빗썸)와 3위(업비트)를 제외하면 3개 거래소 모두 채굴형...
해외동향 > 기타뉴스 2019-03-15 / 블록미디어

스위스의 전설적 투자자 마크 파버, 마침내 비트코인 매입

스위스의 전설적 투자자 마크 파버가 마침내 비트코인을 매입한 것으로 보도되면서 그의 비트코인 투자가 향후 암호화폐시장에 미칠 영향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4일(현지시간) 비트코이니스트와 뉴스BTC 등 언론에 따르면 성공적 투자 실적 측면에서 워런 버...
해외동향 > 기타뉴스 2019-03-15 / 블록미디어

암호화폐 투자자 2/3, 아직은 알트코인 보다 비트코인 선호

최근 일부 주요 알트코인들이 비트코인 보다 좋은 실적을 올리고 있음에도 암호화폐 투자자들의 다수는 여전히 투자 대상으로서 비트코인을 선호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새로운 설문조사 결과가 공개됐다. 뉴스BTC는 14일(현지시간) 데이브 더 웨이브(Dave t...
해외동향 > 기타뉴스 2019-03-15 / 블록미디어

비트코인 커뮤니티, 유저 30% 이상 빠져나가

암호화폐에 대한 관심이 지난해 초에 비해 대폭 하락한 것으로 조사됐다. 하락장이 길어진 탓이다. 14일 암호화폐 전문미디어 CCN에 따르면 지난 2월 비트코인 대표 커뮤니티인 비트코인토크(BitcoinTalk) 포럼의 이용자 수가 3분의 1 이상 이탈...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