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최신뉴스
국내동향 > 기타뉴스 2019.08.14 21:00 / 블록미디어

암호화폐 거래소, ‘위임보상 서비스’ 잇따라 진출

[블록미디어 문정은 기자] 국내 대형 암호화폐 거래소들이 지분증명(Proof of Stake·PoS) 기반 암호화폐 위임 보상 서비스를 잇따라 내놓고 있다. 기존 수수료를 통한 수익모델에서 암호화폐를 활용한 ‘금융’서비스 사업으로 확장해가고 있는 것으로 업계는 해석하고 있다.

PoS 방식은 블록 생성을 위해 작업(Work)이 아닌 지분(Stake)을 기준으로 삼는 것을 말한다. 즉, 일을 하고 보상을 얻는 것이 아니라 ‘가지고 있음’으로 인해 블록 생성의 대상자가 된다. 당연히 많은 암호화폐를 보유한 사람에게 더 많은 보상이 간다. 은행에 예치한 금액이 클수록 많은 이자를 받는 것과 비슷한 개념이다.

PoS 방식에서 본인의 보유량을 증명하기 위해서는 계속 컴퓨터를 켜둬야 하는 등 여러 불편함이 발생한다. 이를 해결한 것이 위임지분증명(Delegated Proof of Stake·DPoS) 이다. ‘위임’에서 알 수 있듯이, 해당 암호화폐를 보유한 사람들이 투표를 통해 네트워크를 운영할 대표자를 뽑아 노드를 운영하는 것이다. 대표적 예시가 이오스(EOS), 테조스(Tezos), 코스모스(ATOM) 등이다.

[본 기사는 블록미디어와 콘텐츠 제휴에 의해 코이니스타에서 서두 일부만을 발췌한 것입니다. 기사 전문은 해당 URL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블록미디어>

| |